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12.03 (일) 00 : 42 전체뉴스2,177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장바구니  주문조회
 
logo
 
전체메뉴
 글로벌뉴스 정책 사회 기획 컬럼 인물 라이프 신간소개 포토뉴스 동영상 쇼핑몰
기사제보 기자신청
 
 
 
'경제'에 대한 검색 결과입니다.
photo
한-베트남, 제5차 외교안보 전략대화 개최[글로벌뉴스>아시아소식]2023.11.03 17:20
장호진 외교부 1차관은 11.1.(수) 오후 베트남 하노이에서 응우옌 밍 부 (Nguyen Minh Vu) 베트남 외교부 수석차관과 「제5차 한-베트남 외교안보 전략대화」를 개최하였다. 양 차관은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국제정세에 대해 심도있는 의견을 교환하고, △공급망 안정등 안보 및 미래산업 협력, △국제무대에서의 전략적 협력 심화 방안을 논의하였다. 양국은 제반 분야에서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에 걸맞는 전략적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photo
[지식동화] 유배길, 단풍이 나지막이 속삭이며 다독거리더라[컬럼>오피니언]2023.11.02 15:46
온갖 생각을 걸머지고 먼 길을 걷는다. 기약 없는 삶을 의탁할 한심한 신세를 생각하며, 제주에 이르는 길에서 온갖 슬픔을 다 내 밷는다. 단풍길을 다 지나고 나니 어쩔 수 없이 다시 쓸쓸한 외로움이 길동무를 한다. 한 가닥이라도 확신이 있다면 이 쓸쓸함을 끝낼 수 있으련만... 의식이 없다면 불운하다 탓이라도 하련만... 거짓말은 할수록 많아지지만 참말은 할수록 줄어든다. 차라리 입을 닫자.
photo
외교부, 제5차 한·캄보디아 공동위원회 개최...양국 간 협력 방안 논의[글로벌뉴스>아시아소식>캄보디아]2023.11.01 16:36
한국과 캄보디아 외교당국이 10월 31일 ‘제5차 한·캄보디아 공동위원회’를 열어 교역·투자, 개발협력 등 양국 간 실질협력 강화 방안, 한반도 문제 등 역내 평화 증진 및 국제무대에서의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하였다. 장호진 1차관과 뚜읏 빤냐 캄보디아 외교부 차관은 양국이 1997년 재수교 이래 지난 26년간 정부, 교역·투자, 개발협력, 인적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한 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왔다고 평가하고, 양국 정부가 제반 분야에서의 협력을 더욱 심화·확대해 나감으로써 양국 관계를 한 단계 더 도약시켜 ...
photo
안산시, 원곡동 다문화음식문화거리 지정 구역 확대[사회>사회 일반]2023.10.08 17:18
지난 6일, 경기도 안산시는 원곡동 다문화음식문화거리 지정 구역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다문화음식문화거리가 있는 안산시 다문화마을특구는 2009년 지식부로부터 지정받은 국내 최대 외국인 밀집 거주 지역이다. 내·외국인이 더불어 사는 마을을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나라의 문화적 특성을 관광 상품화하고, 다문화 의식 함양을 도모하고 있다. 이에 따라 다문화음식문화거리는 각 나라만의 독특한 인테리어는 물론, 현지 조리사가 직접 요리하는 세계 각국 전통 음식을 맛볼 수 있어 내·외국인 모두가 즐겨 찾는 대표 관광지로 ...
photo
[지식동화] 단풍에 물든 삶[컬럼>오피니언]2023.10.01 15:59
단풍나무는 부잣집 막둥이 도련님 같다. 어릴 때부터 귀티가 흐른다. 커서도 그 자태는 바뀌지 않는다. 김조순의 호는 풍고(楓皐). ‘단풍나무 언덕’이라니, 멋진 풍류 넘친다. 실제로 집주위에 단풍나무를 가득가득 심었다. 김조순은 정조 때 개혁정치의 중심에 서 있었다. 딸이 순조의 왕비로 책봉되자 권력을 휘두르며 국정을 쥐락펴락했다. 안동김씨 세도정치는 이 ‘단풍나무 언덕‘에서 바람을 일으켜 60년을 이어갔다. 단풍나무는 무시무시한 상징이다.
photo
교육부, 제 8차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이주배경학생 인재양성 지원방안‘ 등 발표[사회>사회 일반]2023.09.28 18:58
이중에서도 사회, , 국제적으로 중요한 국가전략으로서 에 대한 논의가 중심적으로 이루어졌다. 우선 차별 없는 교육환경을 위해 한국어 교육체계를 강화한다는 내용이다. 이를 위해 학교 수업을 따라가기 힘든 학생들을 위해 최대1년의 한국어 예비과정을 운영하고, 지역대학 및 기관 연계, AI기술 활용을 통하여 한국어 기초학습을 지원한다. 다음으로 학생 개인의 강점을 살린 글로벌 우수인재 양성을 양성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글로벌 우수인재 장학금을 신설하여 이중언어 등 강점을 가진 이
photo
2023 인도 G20 정상회의, 글로벌 기후 위기 대응과 개도국 중심 국제 관계 안정성의 목표에 합의[글로벌뉴스>아시아 이외]2023.09.11 00:00
지난 9월 9~10일, 인도 뉴델리에서 2023 G20 정상회의가 개최되었다. 세계 20대 국들로 구성된 G20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를 계기로 정상회의를 개최하기 시작하여 그 위상을 유지해 왔다. G20은 구속력을 가진 결정을 내리는 다자 국제기구가 아니라, 글로벌 거버넌스로서 글로벌 문제에 대해 국가들의 접근법을 조율하는 비형식적 협의체(informal consultative forum)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G20 정상회의에 주목해야 할 이유가 있다. 그것은 G20의 실효적 관련성(relevance)과 국제관계의 작동 방식 때문이다. G20은 전 세
photo
[지식동화] 몬드리안의 생각나무[컬럼>오피니언]2023.09.01 15:54
몬드리안은 사과나무와 나눌 말이 많았나 보다. 사과나무를 그리고 또 그린다. ‘붉은 나무’(1908) ‘회색나무’(1911), ‘꽃이 핀 사과나무’(1912), ‘구성 NO 10’(1915). 뭔가를 관찰한 것 같다고 전문가들이 말한다. 도대체 뭘 본걸까? 아마도, 시간 따라서 바뀌는 사과나무 옆모습 아닌가. 앞모습에 없던 것이 옆에서는 보인다. 이때는 인간이 아름다운 나무를 본 것이다. 처음에는 사과나무 꽃이나 나뭇가지를 온전하게 그렸다. 어느 때는 ‘꽃이 핀 사과나무’를 추상으로 표현했다. 마치 거미줄 같다. 햇빛에 ...
photo
2022 Sunny GNS 프로젝트 참여팀들, 민·관 지원 사업에 잇따라 선정[사회>복지]2023.08.16 18:17
SK행복나눔재단(이하 재단)은 지난해 Sunny Global Npo Startup(이하 GNS) 프로그램 참가자들이 민·관 주관 지원 사업 대상자로 잇따라 선정되며 결실을 내고 있다고 밝혔다. Sunny GNS는 2022년 리브랜딩된 SK행복나눔재단의 청년 인재들을 위한 사회 변화 실험터 ‘Sunny’의 하나로 추진된 사업이다. 글로벌 문제 해결을 위한 솔루션이 쉽게 휘발되는 것을 막기 위해 한국에 거주하는 다국적 유학생들이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SDGs) 기반의 솔루션을 직접 개발하는 것이 프로그램의 골자로, 솔루션을 꾸준히 이어갈 수 있도록 NPO...
photo
[지식동화] 포도 넝쿨 아래서 마음속 평화의 원표로 좌표를 찍는다[컬럼>오피니언]2023.08.04 16:00
포도나무 아래 누어서 포도넝쿨이며 포도손을 보면 누구나 마음속 평화의 원표로 좌표를 찍게 된다. 과일나무를 곧잘 그리는 고흐에게도 포도나무는 편안한 여유. 늘 불안했던 파리 생활을 정리하고 아를에 와서는 편하게 살았다. 그 느낌을 그린 것이 ‘아를의 붉은 포도밭’이다. ’사향포도가 있는 창가‘는 미셀 앙리의 그림이다. 색채 감성과 생동감이 쌍으로 추는 짝춤. 힘 넘치는 붓 터치로 유명해 컬러리스트라고 불린다. 이렇게 그려낸 흐드러진 꽃다발과 꽃나무 사이에 탐스러운 포...
photo
[지식동화] 이슬에 영글고 봉황이 즐기는[컬럼>오피니언]2023.07.07 19:08
임금이 신하에게 선물할 만큼 품격 있는 앵두. 임금의 혼백을 모신 종묘 제사 때 “앵두를 제물로 바치는 것이 의례의 본보기니, 5월 초하루와 보름 제사에 올리라” 했다. ** 일찍 익고 맛까지 달콤하니, 으뜸 정성으로 바치고 싶었을 터. 세종임금님은 앵두를 좋아했다. 손자를 무릎에 앉히고 앵두를 먹여주며 좋아하는 모습이 실록에 나온다. 아들 문종은 궁궐에 앵두나무를 많이 심어 손수 물주고 가꿔 정성껏 따 올렸다. “바깥에서 따 올리는 앵두 맛이 어찌 세자가 직접 심은 것만 하겠는가”. ...
photo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서울교육 국제화 추진…영어공교육·다문화교육 강화"[사회>사회 일반]2023.07.06 13:28
조 교육감은 지난달 교육부가 발표한 공교육 경쟁력 제고 방안 등과 관련해 "대통령의 이른바 '킬러 문항'(초고난도 문항) 배제 발언으로 입시를 준비하는 학생들 혼란이 가중됐다"며 지적했다. 그러면서 "교육의 중요한 목표는 킬러문항 몇 개를 없애거나 단순히 문제 풀이 능력을 높이는 게 아니라, 기후위기·저출생·AI 시대와 같은 미래사회에 필요한 역량을 키워내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photo
정체성과 사회정의 연구의 권위자, 서울대학교 김범수 교수를 만나다 (1)[인물>아시안타임즈가 만난 사람]2023.06.08 19:00
다문화가정 문제를 비롯한 다양한 정체성과 소수자 정의 문제에 전문성을 가진 학계의 전문가들은 다문화가정과의 공존 필요성이 강조되는 우리 사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성과 관련하여 어떠한 생각을 가지고 있을까. 이 문제에 대해 전문가의 의견을 청해 듣고자, 지난 5월 17일, 서울대학교 자유전공학부 김범수 학부장 연구실의 문을 두드렸다.
photo
[지식동화] 나무랄데 없는데, 나무가 잘못했네[컬럼>오피니언]2023.06.06 19:03
어느 부부가 밭일을 하다가 티격대격 다투는 소리를 들었다. 싸움이 불리했던지 남편은 소리를 빽 지르며 벌떡 일어나 성큼성큼 밭고랑을 거슬러 나가버리는 모습이 보였다. 몇 걸음 가던 남편은 홱 되돌아와 갑자기 톱을 번쩍 치켜들더니 밭 옆 나무들을 사정없이 잘라버리는 것이었다. 나무가 뭘 도대체 잘못했다고 그러냐고 아내가 핀잔을 주고 있었다. 부부싸움을 말릴 수는 없고, 내가 판정을 내렸다. “나무가 잘못했네. 왜 거기에 서 있어?” 잘잘못을 따지기 싫어하는 요즘엔 주변에 잘못을 돌린다. ...
photo
외교부, '한-해양동남아 협력기금(BKCF) 워크샵' 개최[사회>사회 일반]2023.06.06 19:00
외교부(장관 박진)는 장관 특사로 브루나이를 방문중인 동남아 친선그룹이 6.5(월)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 브루나이 재정부와 함께 '한-해양동남아 협력기금(BIMP-EAGA-ROK Cooperation Fund)' 워크샵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빔프-이아가(BIMP-EAGA)는 브루나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필리핀 동아세안 성장지대를 가리키는 말로, 해양동남아 4개국의 낙후지역 발전을 통한 역내 개발격차 해소 및 아세안 연계성 강화를 목표로 1994년 출범한 지역협력체이다. 우리 정부는 2021년 해양동남아 4개국과의 협력 증진을
첫페이지이전1|2|3|4|5|6|7|8|9|10다음마지막페이지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
1 지역 변동없음
2 학교 변동없음
3 발전 변동없음
4 경제 변동없음
5 뉴스 변동없음
6 방송 변동없음
7 스포츠 변동없음
8 아시안타임즈 변동없음
9 랭크업 변동없음
10 인터넷뉴스 변동없음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원약관| 이용안내|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다이렉트결제   탑 RSS
lo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