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즐겨찾기추가  
  편집 10.01 (금) 18 : 34 전체뉴스1,749
 로그인
회원가입  마이페이지  광고안내  고객센터  기사제보  장바구니  주문조회
 
logo
 
전체메뉴
 글로벌뉴스 정책 사회 기획 컬럼 인물 라이프 신간소개 포토뉴스 동영상 쇼핑몰
기사제보 기자신청
 
 
 
크게보기작게보기프린트메일보내기스크랩
다문화 강사 윤영 씨가 바라보는 코로나19 이후의 사회
페이스북
"우리 사회를 유지하는 외국인 노동자들이 우리나라에서 어떤 역할을 차지하는지 생각해봤으면 좋겠어요"
2021.06.03 18:09 입력


김은서 기자 anne7843@asiantimes.kr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웃는얼굴
의견쓰기
아이디 비밀번호 확인
화제의 포토
이전
  • 빵 만드는 꽃미남 주방장, 새로운 빵 개발에 도전하다!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원약관| 이용안내|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다이렉트결제   탑 RSS
logo